▒사단법인 한국사회경제연구원입니다.▒
 
 

 
작성일 : 17-04-21 16:10
경기도 버스준공영제 연기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909  
도는 오는 6월 말까지 최대한 시·군과 협의를 진행해 참여할 지자체를 선정한 뒤 연말까지 조례 개정 등 관련 제도를 정비해 일부 시·군이라도 연말에는 버스공영제를시행한다는 방침이다.

준공영제 도입이 추진되는 154개 노선 2천83대 광역버스(직행좌석버스)를 운행하는 30개 운수회사는 대부분 제도 도입에 찬성하는 것으로 도는 보고 있다.

도는 다음 달 도의회 추경예산 심의 때 수익금 정산시스템 구축비 10억 원을 편성할 방침이다.

도 관계자는 “시·군과 협의가 이뤄져야 제도를 도입하는 데 성남 등 대부분 시·군이 도비 부담을 늘려줄 것을 요구하는 등 어려움이 있다”며 “연말에는 일부 시·군이라도 버스준공영제를 도입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버스준공영제는 버스업체의 적정수입을 보장해주는 대신 노선변경이나 증차 등 관리권한을 도와 시·군이 행사하는 것으로, 서울·인천·부산 등 6개 광역시가 시행하고 있다.

버스의 가동률을 높여 입석률을 낮추고 운전기사의 근로여건을 개선, 안전성을 높이는 장점이 있다. 대신 지자체는 예산 지출이 늘어난다.
(중부일보 4.20 인용)